부처님 오신날 강원 남부 사찰들 신도들로 ‘북새통’(뉴시스) 2018.05.22 0
 작성자: 정암사  2018-05-23 14:44
조회 : 464  

부처님 오신날 강원 남부 사찰들 신도들로 ‘북새통’

김태식 기자  |  newsenv@newsis.com
associate_pic1
【정선=뉴시스】김태식 기자 =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날인 22일 강원 정선군 정암사에서 많은 신도들이 참석한 가운데 봉축법요식이 열리고 있다. 2018.05.22. newsenv@newsis.com
【정선·태백=뉴시스】김태식 기자 =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날인 22일 강원 남부의 크고 작은 사찰은 봉축법요식과 함께 아침 일찍부터 찾은 많은 신도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정선군 정암사에는 600명이 넘는 신도가 몰려 차량 통행이 어려울 정도로 극심한 교통 혼잡을 빚었다.

 이날 정암사 봉축법요식에는 전정환 정선군수를 비롯해 김옥희 정선군의장, 소기웅 정선소방서장, 김연식 자유한국당 대변인, 위청준 KBS강릉방송국장, 김진태 태백산국립공원사무소장 등이 참석해 부처님 오신날을 축하했다.

associate_pic2
【정선=뉴시스】김태식 기자 =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날인 22일 강원 정선군 정암사에서 많은 신도들이 참석한 가운데 봉축법요식이 열리고 있다. 2018.05.22. newsenv@newsis.com
 인근 태백시 등광사에서도 봉축법요식이 열렸으며 신도들은 가족의 안녕과 부처님의 자비가 온 세상에 퍼지기를 간절히 기도했다.

 또 대형 사찰 외에 부처님을 모시는 작은 법당에도 신도들이 모여 점심식사를 함께 나누며 부처님 오신날 뜻 깊은 하루를 보냈다.

associate_pic2
【태백=뉴시스】김태식 기자 =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날인 22일 강원 태백시 자미정사에서 한 신도가 부처님께 기도를 올리고 있다. 2018.05.22. newsenv@newsis.com
 한편 대체적으로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는 강원 남부는 늦은 오후부터 내일 새벽 사이에 비가 내리는 지역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할 것을 기상청은 당부했다. 
  newsenv@newsis.com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