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 수마노탑 국보승격 기원 탐방객 ‘북적’(강원도민일보)2019.10.29 0
 작성자: 정암사  2019-11-07 15:24
조회 : 17  
정선 수마노탑 국보승격 기원 탐방객 ‘북적’

26∼27일 1500여명 방문
정암사 자장율사 순례길 인기
군, 승격 땐 유·무형 문화재 보유

윤수용 ysy@kado.net

▲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의 국보승격이 추진 중인 가운데 지난 27일 오후 전국에서 방문한 순례자와 탐방객들이 수마노탑에서 기도를 올리고 있다.
▲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의 국보승격이 추진 중인 가운데 지난 27일 오후 전국에서 방문한 순례자와 탐방객들이 수마노탑에서 기도를 올리고 있다.

국보승격 2전 3기 도전장을 던진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보물 제410호)에 전국 순례자와 탐방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정선군과 정암사는 지난 26,27일 양일간 수마노탑에 1500여명의 순례자와 탐방객들이 방문해 국보 승격을 기원했다고 28일 밝혔다.수마노탑 국보 승격 기원과 가을 단풍산행에 나선 이들은 함께 걸으면 소원이 이루어진다는 친환경 생태탐방로인 정암사 자장율사 순례길에서 힐링 트레킹도 즐겼다.

수마노탑은 기단부터 상륜부에 이르기까지 완전한 모습을 갖추고 있는 국내 유일한 모전석탑이다.또한 분황사 모전석탑의 전통성을 잘 계승하고 있는 고려시대 탑이라는 점에서 큰 특징을 보이고 있다.군은 수마노탑 국보 승격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4차례의 학술심포지엄과 2013년부터 작년까지 3차례의 정밀발굴조사를 각각 실시했다.이어 지난해에는 정암사 수마노탑 종합학술자료집도 발간했다.

앞서 강원도민일보도 지난 12일 군,정암사 등과 함께 대한민국 5대 적멸보궁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 승격을 기원하는 ‘희망공감(共感) 프로젝트’인 ‘자장율사 순례길 트레킹&휴(休) 콘서트’를 개최했다.천웅 정암사 주지스님은 “정암사와 수마노탑이 역사·학술적으로 매우 중요한 문화재로 전국에 알려지면서 순례자와 탐방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수마노탑이 올해 국보로 승격되면 정선군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아리랑’과 함께 유·무형 문화재를 보유한 자치단체가 된다. 윤수용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